5.18기념 서울행사 보도자료

2019년 5월 17일
  「5·18 민중항쟁 제39주년 서울기념식」기념사 - 2019.5.18.(금) 10:00~10:50, 서울광장 -   ○ 안녕하십니까? 서울시 정무부시장 김원이 입니다.   ○ 시민 여러분, 그리고 5·18민중항쟁 유공자와 희생자 유가족 여러분!오늘 우리는 5·18민중항쟁 39주년을 기리고자 이 자리에 모였습니다.   ○ 먼저, 80년 5월이 남긴 상처로 지금까지...
2019년 5월 17일
[5․18민중항쟁사 보고 및 제39주년기념 선언]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5·18민중항쟁 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 내외 귀빈 여러분, 오늘은 5·18민중항쟁 39주년입니다.   먼저 전두환 신군부 일당의 집권야욕에 맞서 목숨을 바치신 5·18영령들의 고귀한 희생을 추모하며, 명복을 빕니다.   기본권을 유린해왔던 박정희 유신독재 체제는 1979년 10.26으로 붕괴되었다. 12....
2019년 5월 15일
보도협조 2019-05-01호 (사)5.18민주화운동서울기념사업회 사 무 소 (03147) 서울시 종로구 율곡로56 운현하늘빌딩7층 Tel 02-774-5518 H-page www.518seoul.org...
2018년 6월 20일
안녕하세요 사월혁명회 상임의장 정동익입니다. 오늘 5,18민중항쟁 38주년을 맞아 5.18민주영령들 앞에 깊이 머리 숙여 추모의 인사를 드립니다. 그리고 깊은 상처와 아픔을 간직한채 살고 계시는 유가족과 부상자 여러분에게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오늘 우리는 독재권력의 흉탄에 쓰러져간 5.18민주영령들을 추모하고 그 숭고한 뜻을 기리고자 이 자리에 모였습니다.   38년전 정권을...
2018년 6월 20일
5․18민중항쟁사 보고 및 제38주년기념 선언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5·18민중항쟁 유공자와 유가족 여러분, 내외 귀빈 여러분, 오늘은 5·18민중항쟁 38주년입니다.   먼저 전두환 신군부 일당의 집권야욕에 맞서 목숨을 바치신 5·18영령들의 고귀한 희생을 추모하며, 명복을 빕니다.   기본권을 유린했던 박정희유신독재 체제가 부마항쟁에 이은 10.26으로 붕괴되면서 억눌려온...
2018년 6월 20일
기념사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다시 오월입니다.   오늘 우리는 5.18광주민주화운동 38주년을 맞아 숙연한 마음으로 이 자리에 모였습니다.   1980년 5월 계엄 철폐와 신군부 퇴진을 외치며 군사독재에 맞섰던 그날로부터 어언 38년이란 세월이 흘렀습니다.   강산도 변하고 시대도 바뀌었지만 광주를 피와 눈물로...
2018년 6월 20일
  자리를 함께 하신 내외 귀빈 여러분!   오늘은 우리나라 민주주의 역사에 일대 전기를 마련한 5·18 민주화운동의 38주기를 맞이하는 뜻 깊은 날입니다.   먼저 이 땅의 민주주의를 바로세우고자 안타깝게 유명을 달리하신 5·18민주화 영령들께 삼가 고개 숙여 명복을 빕니다.   또한 아물지 않은 당시의 상처를 여전히 가슴에 안고...
2018년 6월 20일
5·18민중항쟁 제38주년 서울기념식 말씀자료 - 2018.5.18.(금) 10:00~10:50, 서울시청 다목적홀 -   안녕하십니까? 서울특별시장 권한대행 행정1부시장 윤준병입니다.   존경하는 시민 여러분, 5·18민중항쟁 유공자와 희생자 유가족 여러분! 오늘 우리는 5·18민중항쟁의 참된 뜻을 기리기 위해 이자리에 모였습니다.   먼저, 자유와 민주주의를 위해 고귀한...

페이지

추모글 모음

5・18 추모의 글

순서 성명 추모의 글
132 김창 * 어지간히들 해라 지금 집 못구해서 가정 파탄나고 자살하는 사람 많은데, 해도해도 너무 한다!
131 mp * Muchas gracias. ?Como puedo iniciar sesion?
130 홍길 * 광주 아파트나 분양하면 될 것을 왜 굳이 서울, 경기, 강원까지 보급하나요?
129 이예 * 5.18 민주화운동 절대 잊지않겠습니다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128 이미 *
누군가의 아들 딸, 어머니 아버지, 아내, 남편이었던
40년 전에 멈춘 그 시간이지만
그분들을 기억하는 우리의 시간은 아직도 흐르고 있습니다.
당신들이 계셨기에 지금의 우리가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기억하겠습니다.
127 김수 * 우리나라의 역사니까 절대 잊지 않고 우리나라를 민주주의 국가로 다시 되찾게 해주신 것에 정말 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
126 김도 * 죄송하고, 감사하고, 잊지않겠습니다.
125 송민 * 정말 감사하고 영원히 잊지 않을께요
124 김시 * 당신들의 죽음이 헛 되지 않게 기억하겠습니다
123 조명 *
우리나라의 민주주의를 지켜내주어서 감사합니다. 아마 그때 막지 않았다면 지금까지도 독재정권이 유지됬을수도있었을 것입니다.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지켜내주어서 감사합니다.

페이지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