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민중항쟁 제39주년 서울기념식」기념사-서울시 정무부시장

 

「5·18 민중항쟁 제39주년 서울기념식」기념사

- 2019.5.18.(금) 10:00~10:50, 서울광장 -

 

○ 안녕하십니까? 서울시 정무부시장 김원이 입니다.

 

○ 시민 여러분, 그리고 5·18민중항쟁 유공자와 희생자 유가족 여러분!오늘 우리는 5·18민중항쟁 39주년을 기리고자 이 자리에 모였습니다.

 

○ 먼저, 80년 5월이 남긴 상처로 지금까지 고통을 받고 계신 유가족과 부상자 여러분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립니다.

 

○ 5·18 민중항쟁은 정의롭지 못한 국가권력이 국민의 생명과 인권을 유린한 현대사의 비극입니다. 그러나 동시에 자유와 정의, 인권의 가치를 수호하기 위한 민주주의의 이정표이기도 합니다.

 

○ 최근 5.18 광주 정신을 폄훼하고 정치적으로 이용하려는 일부 사람들로 인해 5.18 유가족과 희생자분들의 상처에 고통을 더하는 일이 있었습니다. 참으로 개탄스러운 일입니다.

 

○ 5월 광주는 우리 민주주의의 뿌리이며 지금도 살아있는 현재이기에 결코 용납할 수 없는 일입니다.

 

○ 새로운 사실들과 증언들도 계속해서 나오고 있습니다. 발포명령, 헬기사격 등 그날의 진상을 규명하고 책임을 밝혀내야만 합니다. 그것이 바로 5월 영령의 넋을 위로하고 광주정신을 온전히 되살리는 출발점이기 때문입니다.

 

○ 그리고 우리는 민주주의를 위해 투쟁한 광주의 희생을 되새기면서 국민의 생명과 인권이 최고의 가치로 존중받는 나라, 정의로운 나라가 되도록 끊임없이 노력해야 합니다.

 

○ 우리 모두가 깨어 있는 민주 시민이 되기 위한 노력은 5.18 정신을 이어받은 우리의 의무입니다.

 

○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5.18 정신의 계승을 위해 노력하고 계신 박석무 다산연구소 이사장님과 최병진 5·18민주화운동 서울기념사업회장님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내빈 여러분께도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

 

○ 5월 민중항쟁의 이름으로 우리 민주주의는 영원할 것입니다. 고맙습니다.

 

추모글 모음

2020년 5・18 추모의 글

순서 성명 추모의 글
129 이예 * 5.18 민주화운동 절대 잊지않겠습니다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128 이미 *
누군가의 아들 딸, 어머니 아버지, 아내, 남편이었던
40년 전에 멈춘 그 시간이지만
그분들을 기억하는 우리의 시간은 아직도 흐르고 있습니다.
당신들이 계셨기에 지금의 우리가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기억하겠습니다.
127 김수 * 우리나라의 역사니까 절대 잊지 않고 우리나라를 민주주의 국가로 다시 되찾게 해주신 것에 정말 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
126 김도 * 죄송하고, 감사하고, 잊지않겠습니다.
125 송민 * 정말 감사하고 영원히 잊지 않을께요
124 김시 * 당신들의 죽음이 헛 되지 않게 기억하겠습니다
123 조명 *
우리나라의 민주주의를 지켜내주어서 감사합니다. 아마 그때 막지 않았다면 지금까지도 독재정권이 유지됬을수도있었을 것입니다.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지켜내주어서 감사합니다.
122 서현 * 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
121 황인 * 희생을 잊지 않겠습니다
120 이규 * 많은분들의 희생 잊지않고 열심히 살겠습니다.

페이지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