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사업 기념사-신원철서울시의장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사업 인사말씀

 

 

반갑습니다. 서울시의회 의장 신원철입니다.

 

지금 우리가 공기처럼 누리고 있는 민주·인권·평화는

거저 주어진 것이 아닙니다.

누군가의 목숨과 젊음을 희생해

힘겹게 얻어낸 것입니다.

 

40년 전, 80년 봄에,

우리는 그 희생의 길을 택하고

새로운 민주주의를 향해 발을 내딛었습니다.

 

어둡고 참혹하여 끝이 보이지 않는 길이었지만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용기와 희망을 품을 수 있었습니다.

 

지난 몇 달 간 우리 모두는 참 힘든 시간을 보냈고,

코로나의 여파는 얼마간 지속될 수밖에 없을 것입니다.

 

오직 공동체의 미래를 생각하며

한 마음으로 헌신하고 전진했던 5.18 정신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한 순간입니다.

 

안타깝게도 지난 40년간

5.18 민주화운동의 역사적 의미와 가치는

온전히 기록되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이제 더 이상 미뤄서는 안 됩니다.

 

제대로 된 역사복원과 정신계승을 통해

다시 한 번 역사의 전환점을 만들어내야 할 것입니다.

 

위기를 기회로 바꿔내고,

고난의 순간에도 나눔과 배려를 실천하는 우리의 저력과

정신적 뿌리가 되어준 5.18 민주화운동을 기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추모글 모음

2020년 5・18 추모의 글

순서 성명 추모의 글
129 이예 * 5.18 민주화운동 절대 잊지않겠습니다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지켜주셔서 감사합니다
128 이미 *
누군가의 아들 딸, 어머니 아버지, 아내, 남편이었던
40년 전에 멈춘 그 시간이지만
그분들을 기억하는 우리의 시간은 아직도 흐르고 있습니다.
당신들이 계셨기에 지금의 우리가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기억하겠습니다.
127 김수 * 우리나라의 역사니까 절대 잊지 않고 우리나라를 민주주의 국가로 다시 되찾게 해주신 것에 정말 감사합니다,고맙습니다.
126 김도 * 죄송하고, 감사하고, 잊지않겠습니다.
125 송민 * 정말 감사하고 영원히 잊지 않을께요
124 김시 * 당신들의 죽음이 헛 되지 않게 기억하겠습니다
123 조명 *
우리나라의 민주주의를 지켜내주어서 감사합니다. 아마 그때 막지 않았다면 지금까지도 독재정권이 유지됬을수도있었을 것입니다. 우리나라 민주주의를 지켜내주어서 감사합니다.
122 서현 * 영원히 잊지 않겠습니다.
121 황인 * 희생을 잊지 않겠습니다
120 이규 * 많은분들의 희생 잊지않고 열심히 살겠습니다.

페이지

Back to Top